보안접속
   
    낚시지식 IN  
낚시관련 Q/A

장비Q/A,사용기

용품 비교,평가

추천낚시지식

나의 조법공개

낚시배움터

채비/묶음법

장비가이드

어/류/도/감
    신/규/코/너
제품평가단

바다루어교실

▶ 현재접속자
-잘못된 뒷줄견제 유형편-
   바다낚시 배움터
       채비법 낚시장비가이드 어류도감 
  작 성 자 캡틴잭  ( gaiadog ) 
  분 류 기법
  구 분 초 급
ㆍ조회: 27178    
-잘못된 뒷줄견제 유형편-

각 상황에 따른 올바른 뒷줄견제 테크닉에 대해 알아보았다. 이미 살펴본 것처럼 여러가지 상황에 맞는 뒷줄견제 방법은 각 상황에 따라 조금씩 차이가 있다. 하지만 낚시를 하면서 만나게 되는 갖가지 상황에 맞게 뒷줄견제 테크닉을 구사한다는 것은 그리 쉬운 일이 아니다.

초보꾼들의 경우 처음부터 뒷줄견제 테크닉을 익히기 보다는, 잘못된 뒷줄견제 유형을 먼저 숙지한 다음, 자신에게 맞는 뒷줄견제 테크닉을 익혀나가는 것이 효과적이라고 할 수 있다.
적절하지 못한 뒷줄견제는 낚시에 오히려 방해가 된다. 자연스럽지 않게 뒷줄견제를 하는 것보다는 차라리 그냥 흘리는 것이 훨씬 낫다.

잘못된 뒷줄견제 유형에는 여러가지가 있는데, 그 원인을 따져보면 두 가지 이유로 귀결된다. 한가지는 뒷줄을 견제할 시기를 잘못 택하는 경우이고, 다른 한가지는 완급조절을 제대로 못한 경우이다. 시기를 놓친 뒷줄견제는 무의미한 동작에 지나지 않고, 과도한 뒷줄견제는 물고기를 쫓는 행위에 불과하다. 가장 적절한 순간에 가장 알맞은 정도로 뒷줄견제를 해야만 물고기의 입질을 유도할 수 있다.

잦은 뒷줄견제

초보자들에게 가장 쉽게 찾을 수 있는 유형으로, 뒷줄견제를 해야 할 적합한 시기를 택하지 못한 경우에 해당한다. 고참꾼들에게 수없이 들었기 때문에 뒷줄견제의 중요성은 알고 있지만, 언제 뒷줄견제를 해야할 지 모르기 때문에 이런 현상이 나타나는 것이다.

뒷줄견제를 할 때는 정확한 목적이 있어야 한다. 수중여를 넘기기 위한 것인지, 미끼에 움직임을 연출하기 위한 것인지 분명히 하지 않는다면, 뒷줄견제는 그저 습관적인 동작에 지나지 않는다. 문제는 이처럼 습관적인 뒷줄견제가 낚시에 악영향을 끼친다는 점이다.

가장 큰 문제는 채비의 자연스러운 흐름에 장애가 된다는 것이다. 의도하는 바가 불분명한 상태에서 수시로 뒷줄을 견제하면 채비에 자주 브레이크가 걸리게 된다. 따라서 조류의 속도에 비해 채비가 늦게 흐르는 결과를 초래한다. 조류를 따라 채비가 자연스럽게 흐르는 것을 방해하는 것이다.

또다른 문제는 밑밥과의 동조가 어렵다는 것이다. 밑밥은 조류를 타고 계속해서 흘러가지만, 미끼는 잦은 브레이크로 인해 밑밥띠를 벗어나 뒤로 처질 뿐 아니라, 흐르는 각도까지 틀어지게 된다. 미끼가 밉밥과 동조되지 않는다면 입질을 기대하기 어려운 것은 물론이다.

갑작스런 뒷줄견제

낚시를 하다보면 뒷줄견제를 한다며 갑작스럽게 원줄을 당기거나 낚싯대를 잡아끄는 꾼들을 발견할 수 있다. 처음부터 성급하게 뒷줄을 잡는 버릇이 생긴 꾼들이다. 말이 뒷줄견제지 심하게 말하면 챔질에 가까운 동작을 하는 꾼들이 의외로 많다.

갑작스러운 뒷줄견제는 밑밥으로 애써 모아둔 고기들을 쫓아버린다는 점에서, 잘못된 뒷줄견제 유형 중에서도 가장 심각하다고 할 수 있다. 감성돔이 무리지어 갯바위 부근으로 접근했거나, 활성도가 높은 경우라면 어느정도 만회할 수 있지만, 감성돔 입질이 예민한 날이나, ‘한마리 승부’라 할 수 있는 겨울철, 영등철에는 치명적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뒷줄견제는 매우 섬세한 동작으로 이루어져야 한다. 물고기들이 미끼가 살아서 움직인다는 느낌이 들 정도의 작은 움직임을 연출하는 것만으로 충분하다. 강약과 완급을 적절하게 조절하지 못하면 미끼에 부자연스러운 움직임이 생겨, 접근했던 고기들 조차 쫓아버리기 십상이다.

감성돔이 예민한 입질을 보일 때를 예로 들어보자. 아무리 미끼와 밑밥이 잘 동조됐다고 하더라도, 미끼의 움직임이 자연스럽지 못하면 감성돔이 놀라 도망가거나, 밑밥만 주워먹고 미끼를 외면하게 된다.

감성돔이 미끼를 입에 물고 있는 상황에서도 마찬가지다. 이때는 찌가 물밑에 조금 잠긴 채로 머물고 있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경험이 많은 꾼이라면 이런 상황에서 시간적 여유를 두고 기다리거나, 뒷줄을 천천히 감아들여 본신을 유도한다. 반면 초보꾼들은 뒷줄견제를 과도하게 함으로써 어렵게 받은 예신을 허사로 만드는 경우가 많다.
뒷줄견제를 갑작스럽게 하거나 미끼가 부자연스럽게 보일 정도로 과도하게 하는 것은, 입질을 유도하는데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

오랜 뒷줄견제

뒷줄을 오래동안 잡고 있으면 조류에 의해 밑채비가 떠오르게 된다. 어떤 채비를 사용했느냐 와 조류 속도에 따라 떠오르는 정도에 차이가 있겠지만, 뒷줄을 잡고 있는 시간이 길수록 채비가 많이 떠오른다는 것은 분명한 사실이다.
채비가 떠오른다는 것은 고기가 입질을 하는 수심대를 벗어난다는 것을 의미한다. 다시말해 입질을 받을 가능성이 그만큼 줄어드는 것이다. 감성돔이 밑밥띠를 따라 중층까지 떠오르는 가을이라면 그래도 입질을 기대할 수 있지만, 제한된 활동반경에서 거의 벗어나지 않는 저수온기라면 입질 받을 확률은 거의 제로에 가깝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현장에서 낚시를 하다보면 뒷줄을 지나치게 오래 붙잡고 있는 꾼들을 의외로 쉽게 발견할 수 있다. 비단 초보꾼들 뿐만이 아니라 경험이 많은 꾼들 역시 마찬가지다.

이러한 오류를 범하게 되는 가장 큰 원인은, 입질예상지점에 채비를 오래 머물도록 하고싶은 욕심 때문이다. 특히 어떤 지점에서 입질을 받았거나, 고기를 낚았을 경우 이러한 경향이 더욱 심해진다. 하지만 아무리 찌가 입질받은 지점에 머물고 있다고 해도, 미끼가 입질 수심을 벗어나 있다면 후속 입질을 받아내기 어렵다.

이런 경우에는 채비를 거둬들여 처음부터 다시 흘리는 것이 최선의 방법이다. 뒷줄을 조금 감았다가 다시 풀어주는 방법도 있지만, 이것 역시 처음부터 다시 흘리는 것에 비하면 채비가 자연스럽지 못하다.

채비를 거둬들여 입질 받은 지점까지 다시 흘리는 시간이 아깝다고 해서, 뒷줄을 계속 잡고 있는 것은 참으로 어리석은 일이 아닐 수 없다. 낚시는 서둔다고 해서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는 것이 결코 아니다. 일련의 과정을 거쳐 고기가 머물고 있는 지점까지 미끼가 자연스럽게 흘러갔을 때, 비로소 입질로 이어지는 것이다.

이상으로 잘못된 뒷줄견제의 유형에 대해 간략하게 살펴보았다.
다시한번 정리해서 말하자면, 뒷줄을 자주 잡거나 갑작스럽게 잡는 것, 혹은 지나치게 오래 잡고 있는 것은 낚시에 아무런 도움을 주지 못한다. 뒷줄견제는 반드시 필요하다고 판단될 때, 최대한 절제해서 사용해야 효력을 발휘하는 것이다
이름아이콘 아찰라낭타
2009-10-08 12:25
회원캐릭터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빨리 연습하러 가고 싶어지네요^^
   
이름아이콘 나그네2
2009-10-14 22:59
내일 해가뜨면 머리는 텅텅~~~ ㅋㅋㅋ....
   
이름아이콘 원투의달인
2009-10-19 20:00
오늘좋은정보감사합니다일교차가심한데감기조심하고어복하세요
   
이름아이콘 낚시인의꿈
2009-11-13 19:58
회원캐릭터
와우....^^
좋은정보감사합니다.
잘배우고 가네요
내일 배운데로 한버 낚시 하려고 출조합니다.
   
이름아이콘 자바보자
2010-04-07 07:05
보는 지금은 그려지기도 하지만 막상, 출조하면 @@@@@...ㅠㅜ
   
이름아이콘 바다태왕
2010-10-10 22:27
회원사진
이론을 토데로해서 수많은출조를 하시면  자기만에 감이옵니다  자기만에 채비,방법 노아우가 쌓이죠
실전에 많은경험을토데로 낚시 실력이 절대적으로 향샹되는것같네여  항상 배우는자세와 넘치지않는자만심 만이
절대고수가 되는 길이 아닌가 생각해봅니다
바다태왕 그리고 글잘읽고 배우고 갑니당 ^^ 10/10 22:28
   
이름아이콘 다낚아라
2010-10-29 00:54
회원캐릭터
좋은 정보 보고 가네요,,,, 한수 또 배우게 되네요  ㄳ요
   
이름아이콘 북치는설인
2010-11-07 23:51
알것같은데 그런데 실제는 잘안되는건 저만 그런지!!!
   
이름아이콘 북치는설인
2010-11-07 23:51
알것같은데 그런데 실제는 잘안되는건 저만 그런지!!!
   
이름아이콘 커피한잔여유
2010-12-12 21:47
좋은 정보 잘 가져 갑니다...
   
이름아이콘 꿈낚는하박사
2011-10-01 01:23
배우는 시기라 뒷줄견제에 대하여 이야기는 많이 들었는데...
잘 배웠으니 연습해 보겠습니다.
   
이름아이콘 리틀레이디
2012-02-10 01:14
좋은정보 유용하게 잘 쓰겠습니다...
   
이름아이콘 바람아불어라
2012-02-10 23:46
정보 감사합니다.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이름아이콘 부산아리랑
2012-04-13 16:20
회원사진
낚시도 머리가 좋아야 되는데 글읽을때만
현장에서 잘이해가 안되는 상황임...~ㅋ
   
이름아이콘 마린보잉747
2012-05-16 15:56
글을 읽고 전부 이해했다고는 볼수 없지만.. 많은걸 배워갑니다
   
이름아이콘 서윤빠
2015-12-12 13:53
잘 배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름아이콘 꾸리
2016-01-05 17:42
왜 제가 낚시만 가면 바람이 거세게 부는걸까요.ㅠ
   
 
  0
3500
                
구 분 구 분
채비법 초 급 실전! 도래매듭법...간단한 도래묶기.. [2]+2 651 기법 고 급 전층막대찌 [2] 531
채비법 초 급 초보 초간단 수심측정 팁 [3] 1190 기법 초 급 내쫒는 감성돔 밑밥운영!!!! [4] 1530
포인터 초 급 초보자도 한번에 알수있는 감성돔 포.. [7] 1302 기타 초 급 조류의 종류 [3] 786
어류 초 급 게르치를 아시나요? [3] 870 기법 고 급 갈치 습성을 통한 입질의 이해 [1] 588
채비법 초 급 직결매듭법 입니다. [5] 1440 채비법 초 급 면사매듭법 입니다. [3] 1066
채비법 초 급 도래매듭법 입니다. [3] 930 채비법 초 급 바늘묶기 동영상입니다. [1] 773
기타 초 급 바람과 낚시 [3] 1007 채비법 초 급 봉돌의 무게 단위 [8] 3044
채비법 초 급 학공치 마리수 채비법 [7] 2847 채비법 중 급 밑걸림이 심하고 잡어가 많은곳에서 .. [4]+2 3967
포인터 초 급 대상어를 노리는데 적절한 수심층인지.. [8] 2939 채비법 고 급 바늘은 미끼 크기에 맞춘다. [3] 2411
기법 중 급 막대찌장타요러령 [5]+3 3951 기타 초 급 청개비 팔팔하게 보관하는 법 [14] 9453
기법 초 급 학꽁치 굵은씨알 골라잡기 [17] 8175 기타 초 급 목줄 잘라 방생한 고기! 죽을 확률 더.. [14]+2 10057
기법 초 급 겨울낚시 손가락 시릴때 [7]+2 11226 채비법 초 급 감성돔 막대찌 채비도 [9]+2 37513
기법 고 급 벵에돔 채비 [5]+2 17140 기법 고 급 청물 물 맑을때 벵어돔낚시 8963
채비법 초 급 5. 곤장돔의 릴찌낚시의 기본정석III.. [11]+4 11190 기법 고 급 향후.100년뒤의 흘림찌낚시 의 모습은.. [11] 13149
장비 초 급 릴 스풀에 낚시줄 감기는 양 알아내기.. [5] 13262 기법 초 급 (초보자용) 고기가 바늘을 삼켰을때 .. [17]+2 19846
기법 초 급 민장대 뿌러졌어을때 [7]+2 14947 채비법 초 급 초보조사 감성돔 채비법 [26]+4 53435
채비법 중 급 전유동 낚시 채비법 [25]+1 54622 채비법 다양한 매듭법~~ [13]+1 34405
기법 중 급 전유동 미끼의 수심층 알기 [2] 22680 기법 중 급 반유동잠길낚시의 이해 [8]+1 21332
기법 중 급 원줄/ 가늘다고 항상 좋을까?! (낚시.. [8] 12835 기법 중 급 전유동 낚시 바로 알기 (낚시 춘추20.. [8] 20628
채비법 초 급 반유동, 전유동, 전층낚시 묻고 답하.. [5] 19678 장비 초 급 다이와토너먼트z2500lba 분해 청소 [1] 9269
채비법 초 급 감성돔 반유동 채비 이야기 [11]+4 33121 기법 초 급 4. 곤장돔의 릴찌낚시의 기본정석II(.. [2]+1 11402
기법 초 급 3. 곤장돔의 릴찌낚시의 정석I(캐스팅.. [3]+3 10808 채비법 초 급 2. 곤장돔의 물때와 조류읽기 [7] 11591
장비 초 급 1. 곤장돔의 초보조사 장비구입조언 [5]+1 9039 장비 초 급 시마노 bbx ev 2500 릴 분해 청소 베.. [2] 8044
장비 중 급 전동릴 FORCE MASTER 3000MK 줄감기 .. 5721 장비 중 급 전동릴 FORCE MASTER 3000MK 줄감기 .. 5174
장비 초 급 시마노타입2 튜닝 [8]+1 8082 장비 초 급 시마노타입1 베어링튜닝 7볼->13볼.. [3] 8577
장비 초 급 동영상 - 핀온릴 오래쓰는 방법 [9] 10924 채비법 중 급 동영상/손가락 돌리기 바늘 묶음법 [10] 19699
채비법 중 급 김문수 - 2012년 피싱그룹만어 특별 .. [7] 14143 채비법 중 급 민병진편_2012년 피싱그룹만어 특별 .. [2] 7584
채비법 중 급 민병진편_2012년 피싱그룹만어 특별 .. [1] 19623 요리 초 급 열기 맛있게 회 뜨는법(동영상) [11] 18174
요리 초 급 열기 매운탕 맛있게 끓이는법(동영상.. [3] 12756 요리 초 급 고등어 초절임 회(시메사바) 만드는 .. [3] 12364
어류 초 급 바다 어종의 서식수온과 적서수온 [3]+1 13251 장비 초 급 릴 관리와 사용요령 [9]+1 15270
장비 초 급 갯바위용 낚시대의 제원과 용도 [5] 12470 기타 중 급 (동영상)다이와 전동릴 셋팅법 8374
기법 초 급 낚시전문 용어 해설(2) 10292 기타 초 급 (동영상)열기 맛있게 회뜨는법 11114
기법 중 급 밑걸림 발생시 처치법 [10]+2 18922 기타 고 급 (동영상)전동릴 하이퍼타나콤 500S 4879
기타 고 급 (동영상)바이오마스타 튜닝법 6542 기타 고 급 전동환 3000H 자가수리시 4565
기타 고 급 전동환 3000 PLAYS 고장수리법 5197 기타 중 급 (동영상)시마노 라인롤러 베어링교체.. 6297
기타 고 급 (동영상)임펄트 2500 분해세척(1부) 5836 기타 고 급 (동영상)임펄트 2500 분해세척(2부) 4793
기타 고 급 임펄트 2500 베어링 튜닝 6214 기타 고 급 3000H 줄감는 셋팅법(동영상) [1] 7562
기타 초 급 (동영상)시마노 전동릴 셋팅법 [1] 11528 포인터 초 급 방파제 감시 따라잡기 [24]+16 26032
채비법 초 급 농어찌낚시 목줄위로 안올라오게하는.. [4] 14283 기법 초 급 제 6장.. 수중찌의 형태별 침강 속도.. [7] 12335
채비법 초 급 제 5장..수중찌의 형태와 침강의 상관.. [5] 9169 채비법 초 급 제 4장.. 밑채비의 침력 [9] 9699
채비법 초 급 제 3장.. 민물과 바닷물의 부력차 [5] 7700 채비법 초 급 제 2장.. 찌 선정과 부력조절 [11] 19327
어류 초 급 물고기 이름 정리(표준어-방언) [8] 9889 채비법 초 급 제 1장.. 물때와 조류 [23] 14713
어류 초 급 물고기 피빼는 방법 [30]+1 34799 기법 초 급 칼치낚시 초보편 [7] 14240
채비법 초 급 열기배낚시 [2] 8604 장비 초 급 전유동 수중찌의 이해 [4] 18083
기법 초 급 전유동 밑걸림 해결법 [7]+1 22687 기법 초 급 (초보)여름감성돔 [8] 14580
요리 초 급 메가리 튀김^^^ [9] 12908 기타 초 급 감성돔에 대하여 알자 [펌] [13] 17446
기타 초 급 감성돔 습성 [펌] [18] 20519 포인터 초 급 [펌]참돔 포인트 [10] 15036
기법 중 급 뽈락 낚시방법(펌) [12] 21213 기법 중 급 뽈락야간 찌흘림낚시기법(펌) [8] 17603
기법 초 급 동절기 침선과 물돌이 시간은 황금물.. [6] 7898 기법 초 급 영등철이란? (펌) [6] 9009
장비 초 급 장타를 위한 구멍찌 [20] 22033 장비 고 급 [펀글]낚시줄의 소재와 특성 [7] 12241
기법 초 급 잠길찌 반유동 낚시 [8] 27233 기법 초 급 전유동 채비에 관하여 [18] 31757
기법 초 급 잠수찌와 잠길찌 [6] 18406 기법 초 급 전유동과 반유동... (기준을 제가사는.. [8] 18421
요리 초 급 작은 고기 회뜨는 법 (우럭, 놀래미 .. [38] 43551 요리 초 급 전갱이 포뜨기.... [24] 40393
채비법 초 급 2단 잠수찌 전유동 채비도 [25] 41857 기법 초 급 전유동 쉽게 배우기-이단 잠수찌 채비.. [10]+1 37153
채비법 초 급 호래기낚시 [27] 35005 채비법 초 급 게그물 게낚시 이렇게해보세요. [22]+7 52297
기법 초 급 바다낚시미끼 [28] 46511 채비법 중 급 여름철 갈치 채비도.. [4] 21090
기법 초 급 포인트 선정과 밑밥주기 10훈(기본기.. [32] 31864 기법 초 급 -조류읽기 편- [22] 26836
기법 초 급 -뒷줄견제의 3개기능편- [17] 26127 기법 초 급 -상황별 뒷줄견제 테크닉편- [8] 18452
기법 초 급 -잘못된 뒷줄견제 유형편- [17]+1 27178 기법 초 급 -구멍찌 어신보기편- [18]+1 38418
기법 초 급 좁쌀 봉돌의 활용법(펌) [14] 29855 기법 초 급 밑걸림 상태에서 안전하게 터주는 방.. [15] 27806
12
       부낚 비/즈/쇼/핑/몰       부낚이 책임하에 판매되는상품! 특별한혜택!            부낚포인트로 돌려드립니다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 | 기사제보 | 공지사항 | 광고안내 |      해조FC운영진 | 동호회운영진 | 협찬업체코너 | 관리메뉴


Copyright ⒞ Since 2002.Mar By 부낚 All Right Reserved
대한민국 바다낚시의 메카 부낚    www.ybada.co.kr / www.bunak.co.kr
사업자번호:602-08-67249     통신판매업신고:영도-00041  Mail:dscoo@naver.com
부산시 영도구 태종로 327 (2F)      TEL: 070-8165-2224    H.P: 010-3837-2518
부낚계좌 : 부산은행 046-01-033431-1 최효규
개인정보취급방침     전자적표시등록
부낚은 SSL보안서버로 회원정보를
안전하게 보호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