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접속
   
    커/뮤/니/티
낚시이야기

낚시정보,뉴스

사는이야기

가입인사란

자유게시판

동호회코너

낚시토론/설문

맛집,멋집

낚시홍보,광고
    관/련/코/너
조 행 기

사진조행기

▶ 현재접속자
모든 조사님들의 낚시소원
   낚/시/이/야/기 낚시와 관련된 이야기를 자유롭게 토론하고,이야기하는 곳      
☞ 본란은 낚시와 관련된 모든 이야기를 자유롭게 토론하고,이야기하는 곳입니다..- 2012/01/10 변경 -
* 낚시관련 질문은 질문답변코너를, 칭찬,질타게시물은 칭찬,질타게시판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낚시와 관련없는 이야기는 사는 이야기 란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홍보성게시물/극히 사적인조담/펀글/주관적,편파적인 정보의 실명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이동 됩니다.
   낚시정보,뉴스 |  사는이야기 |  가입인사란 |  자유게시판 |  맛집/멋집 |  동호회코너 |  낚시토론/설문 |  낚시홍보/광고 |  구인,구직 |  컴,모바일
  작 성 자 카사블랑카  ( shdj007 )    shdj007@hanmail.net
  작 성 일 2022-09-19 (월) 11:59
ㆍ추천: 0  ㆍ조회: 1265    
ㆍIP: 1.xxx.58
모든 조사님들의 낚시소원
낚시인들의 대다수는 낚시야 말로 매일해도 전혀 지겹지 않은 최고의 취미생활임에도 경제적, 시간적, 가족, 동행 출조인, 어족고갈 등으로 가고 싶으나 갈 수없는 경우와, 꼭 필요한 장비조차도 마음대로 살 수없는 경우가 많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따라서 낚시인이라면 저를 포함한 누구나 아래와 같은 소원이 이루어지기를 꿈속에서라도 평생 고대할 것이라 생각됩니다.

1.첫째로 10억 정도의 재산(부동산)을 가지고 있으며  본인이 마음대로 쓸 수 있는 여유 돈도 최소 수 천 만원을 가지고 있다.

2.일주일에 며칠만 일해도 먹고살고 3-4회  낚시를 갈 수 있는 돈을 번다.

3.고로 부인의 허락없이, 필요한 낚시장비를 마음대로 살 수 있으며, 언제든지 낚시를 간다고 통지만하면 허락으로 간주한다.

4.주위에는 언제라도 낚시를 같이 갈 수 있는 조사들이 많이 있다.

5.어디를 가도 같이 간 분들보다는 조금은 더 잡을 수 있는 낚시실력이 있다.

6.낚시를 가서 고기를 잡으면, 주위의 낚시인들을 불러서 한잔하고 같이 당구도  치고 훌라도 치고즐긴다.

7.갯바위, 방파제, 도보, 선상(칼치. 한치. 참돔, 감성돔, 외줄 등)낚시 장르와 출조 장소를 불문한다.

8.낚시만가면 바람이 심하게 불다가도 잔잔한 바다로 변한다.

9.끝으로 어디라도 내가 낚시대 만 던지면 바로 대물이 확 끌고 들어간다.

혹시 이것 말고 더 추가할게 있으시면 댓글도 부탁드립니다.


   조/행/기........ 최근댓글 
ㆍ이곳저곳으로 발품을 팔아서 고생하신
02/27
ㆍ바람이 불어도 낚시를 가야하지요 이
02/26
ㆍ대단한 열정에 감명 받았습니다. 악
02/26
   함께갑시다....... 최근댓글 
ㆍ어디로 가시나요?
02/07
ㆍ가조도 요즘 마니 다녓엇는데 기회되
10/26
ㆍ멋진 분이신듯 기름값은 제가냅니다
10/03
추천
이름아이콘 잠복조
2022-09-19 12:45
IP:106.xxx.10
회원사진
1. 일본이 폭망해서 환율 좋아져,,
국내 먼바다 갈치 선비면 일본  심해 대물낚시   3박 4일정도 할 수있기를,,,
2. 코로나 종식되고  부산제주도 뱅기값 폭락해서 육지 선비로 가성비 뛰어나고 현금화도 된다는  
   제주도 먼바다 널널한 갈치 출조를  주말마다 한다,  
3,  낚시 특허 하나 출원해서,,,,,  테스트 하러 가야된다면서 집을 쉽게 나선다,,,,,
카사블랑카 잠복조님 말씀처럼 특허출원하여 돈벌이가 된다면, 낚시는 매일 할수 있겠네요 굳 아이디어입니다
이렇게 되면 돈이 벌리니 제주도고 일본도 마음대로 다니시면 되겠네요
9/20 11:46
   
이름아이콘 잠복조
2022-09-19 12:47
IP:106.xxx.10
회원사진
음 특허 출원..이것 좀 먹히지않겟씁니까?  대박 터질 듯해서 ....출조한다하면  ,,, 가족으로부터 매번 축북받을 것 같군요  ㅎㅎ
카사블랑카 특허 출원만 된다면 최고로 즐거운 인생이 시작될것 같습니다 . 12/21 17:35
   
이름아이콘 북두칠성
2022-09-19 16:13
IP:1.xxx.237
카사블랑카님  오랜만에 올려주신 내용 보고  미소 한번 지어 봅니다.
말씀대로  소원이며
꿈조차 나오지 않을 듯 합니다.

저는 해당 사항이 거의 없으니
아래 내용 추가 바랍니다.

10.  상기 9가자 사항 중 일부라도  가끔 꿈을 꾼다.

저는 참 악조건 속에서 낚시하는구나  생각이 듭니다. ㅠㅠ
카사블랑카 에디슨의 말대로 노력하면 안되는게 없다고 했으니, 지금 부터라도 저렇게 되도록 노력이 중요하겠습니다 9/20 11:47
   
이름아이콘 웃는배꼽
2022-09-19 16:59
IP:115.xxx.75
회원사진
모든 조건이 낚시인의 마음바램을 적어 놓어신것 같습니다.
읽어 면서 미소가 지어 지네요
낚시 소망이 이루어 지는 그날이 빨리 왔어면 참 좋겠습니다.
카사블랑카 저렇게만 된다면 더 이상 낚시인으로 써는 소원이 없을 것입니다
그날이 오기를 학수고대하는수밖에 없겠습니다.
9/20 11:49
   
이름아이콘 가을속으로
2022-09-19 17:32
IP:180.xxx.48
복권당첨같은 소망이네요....ㅠㅠㅠ
한가지 더 추가한다면 밑밥이라는 단어가 없어졌다는 항목 ㅋㅋㅋ
카사블랑카 지금부터라도 로또를 계속 사면 혹시 당첨되어 저렇게 살 수 있을지 모르는 일이겠습니다. 9/20 11:50
   
이름아이콘 낚시가최고
2022-09-19 17:51
IP:221.xxx.138
정말 미소가절로 나오는 소망인것 같습니다.
잠시나마 미소가 생기는 글인것 같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카사블랑카 낚시가 최고님은 닉네임 부터 최고입니다
하루 빨리 저런 소원이 이루어 지시기바랍니다
9/20 11:51
   
이름아이콘 옆집초보
2022-09-19 19:24
IP:39.xxx.81
10 .
낚시라는  모든 활동 자체가  즐거움이고  몰입한다.
카사블랑카 옆집초보님의 글은 이글의 맨 마지막에 올리면 딱 맞을 것 같습니다 9/20 11:54
   
이름아이콘 아빠의청춘
2022-09-19 21:11
IP:119.xxx.159
ㅎㅎ 낚싯꾼이라면 누구나 가질 수 있는 희망사항 입니다.
글을 읽으면서 미소가 저절로 배어져 나오네요...
카사블랑카 현실에서는 이룰 수 없으니까 글로써 희망사항을 피력해 봅니다
낚시인은 누구나 희망을 가질 권리가 있으니까요
9/20 11:55
   
이름아이콘 케미
2022-09-19 21:37
IP:1.xxx.58
10. 내가 원하는 포인트에 언제든지 들어갈 수 있다.....
11. 선장이 저렴하게 낚시 장비를 다 대여해준다........
12. 낚시 셔틀이 있어서 내가 운전 안해도 가고싶은 곳을 갈 수 있게 해준다.
이상입니다.
카사블랑카 케미님께서 연구하신 소망 3개를 위의 글에다 바로 첨가하면 더욱 좋겠습니다 그런데 다른 건 그럭저럭 해결이 가능해 보이나 포인트 만은 마음대로 못들어 가니 고약합니다. 9/20 11:58
   
이름아이콘 북회귀선
2022-09-21 07:19
IP:118.xxx.52
회원사진
저는 다떠나서 나만의 도보 포인트가 하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기상 관계없이 편하게 즐길수 있는 곳에 조황도 좋고
밑밥 필요 없이 지렁이 한마리만 달아도 대물이 물고 늘어지는
그런 포인트...
집에서 걸어서 갈수있는 곳이면 최상이겠지요. ^^
카사블랑카 도보로, 전용낚시터 좋은 의견입니다
가까운곳에 있고, 고기도 좀 올라오면그야말로 낚시천국이죠
차근차근 근교를 찾아보면 분명 마땅한 곳이 나오리라 짐작됩니다
9/21 12:46
   
이름아이콘 무장
2022-09-21 08:13
IP:1.xxx.225
ㅎㅎ 낚시를 접으세요 저도 중학교 때부터 김해 맥도 민물낚시를 시작으로 과거 서울에 근무할때는 춘천 경기도  충청도 유명저수지나 댐 안가본데 없을 정도로 주말마다 낚시댕기다 다시 부산으로 해운대 선상낚시로 바다낚시에 입문 이후 30여년간 무지하게 갯방구 다녔지요 지금 땅치고 후회중이네요 ㅋㅋ

10년만 먼저 등산을 알았더라면 다 늙어서 등산카페 가입해도 이거 세대차가 너무 나니 낑기기도 뭐하고
50대라면 낚시 때려치우고 등산을 하세요 고기가 살라고 최후의 발악을 하는것을 손맛이라고 즐기는 낚시꾼 역지사지로 생각해보면 너무 잔인하지요 살날이 줄어들수록  생명의 소중함을 자연히 깨닫게 되니 아 내가 뭔짓을 한건가 후회막급이네요 ㅋㅋ

경기 안좋을수록 호황을 누리는 업종이 낚시관련 업종이지요 내년 우리경제 암울하니 낚시계는 호황을 구가하면서 낚시꾼 완전 개호구 취급하겠지요 ㅋㅋ근데 적당히 어려울때는 낚시업종이 호황일수도 있지만 암울하게 어려울때는 불친절한 배짱장사 낚시업계도 망하리라 봅니다만  미리 미리 낚시 끊고 돈안들고 건강에 최고인 등산으로 전환들 하시기를 ㅎㅎ
카사블랑카 낚시란 살생을 전제로 하는것이라 안좋은 취미임에는 틀립이 없습니다
아예처음부터 안배웠으면 좋았을텐데요. 이미 엎질러진 물
지금 50대면 등산으로 돌아서도 좋을 것 같습니다.
비록 연목구어란 말이 있다하여도..............
9/21 12:49
   
 
  0
3500
 
       악성댓글 , 악성게시물 !!!

      당신의 영혼과 대한민국을 갉아먹는 흉기입니다.
 
 
 
  [공지] 낚시이야기및 모든란에 적용되는 악성게시물,댓글 처리규정안내 ( 2008/07/05 ) 
   낚시정보,뉴스 |   사는이야기 가입인사란 자유게시판 맛집/멋집 동호회코너 낚시토론/설문 낚시홍보/광고 구인,구직 컴,모바일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819   조행기 유령회원 8+9   야인 02-22 (목) 744
4818   천성방파제 12+3   신마 02-15 (목) 1081
4817   낚시터 실시간 CCTV보기 9   허리케인 02-12 (월) 631
4816   낚시복,구명복 사실때 참고사항 9   걍조사 01-27 (토) 956
4815   동방무료주차방법 9   허리케인 01-13 (토) 1062
4814   주말에가덕도 밑밥 투하량은? 10   잠복조 01-08 (월) 1008
4813   가덕도ㅁㄴ피싱2023마지막 낚시에 생긴일... 9   도보생낚 12-30 (토) 1630
4812   몰라서 고생. 밑밥통 .막대찌 투척거리 10+6   잠복조 12-29 (금) 982
4811   살다보면...^^ 11+2   에프투 12-25 (월) 927
4810   1호대 사려던 중 광고문구에 급공감 ㅎㅎ 7+1   잠복조 12-19 (화) 1102
4809   부낙의 뽀나스 14+1   잠복조 12-08 (금) 1157
4808   보름사리 4+4   검등여 11-26 (일) 1072
4807   닥터K님 부고 35     집중 11-10 (금) 4157
4806   분실물 주인 찻습니다 7   팔계 11-04 (토) 1155
4805   심해갈치 선비.꽁치미끼가 부족해 7   뽈라구다 10-31 (화) 952
4804   낚시인 사고 소식 8+8     땡감시 10-22 (일) 2134
4803   시즌 감시 잡기 5   나혼자빼먹기 10-20 (금) 831
4802   감성돔이 있을 확률 9+2   나혼자빼먹기 10-18 (수) 940
4801   충전식 기포기&냉각기 잡은고기 집으로 가져갈.. 12   코브라 10-18 (수) 819
4800   낚시다니며 항상 궁금했던거 12+4     이재빠 09-14 (목) 2437
4799   돌돔찌낚시 바늘 선택 3+3   검등여 09-13 (수) 702
4798   역시 정직한 선장님들 4   잠복조 08-25 (금) 1821
4797   토닉일자형 검정가방 찾아요 9+2   Namgang 08-13 (일) 1028
4796   갈치는 항상 나옵니까요?? 10   꼬마낚시꾼 08-07 (월) 1290
4795   가덕도에 귀신 있습니까? 아님 특별한 무언가.. 13+5     고등어갈치 07-24 (월) 3014
4794   가덕도 선비 기습 인상 심히 유감 13     카사블랑카 07-18 (화) 2126
4793   예약제 실시합시다. 8   어디가지 07-12 (수) 1351
4792   낚시후 졸음 운전의 사전 대책은 무엇입니까?.. 11   잠복조 07-10 (월) 858
4791   가덕도선비랑 신공항? 6   잠복조 07-04 (화) 1749
4790   출조 승률 30%미만..굿이라도 해야할 지.... 5   잠복조 07-03 (월) 564
4789   가덕 또 선비인상 20+1     ☆루팡3세☆ 06-30 (금) 2438
4788   남의글 보고 4+4   맑고푸른바다 06-23 (금) 1046
4787   나의 밤낚시 11+6     검등여 06-22 (목) 2695
4786   국도에 돌돔이 터졌군요. 5   하얀돌돔 06-15 (목) 1119
4785   부산에도 돌돔이. . . 6   하얀돌돔 06-13 (화) 1180
4784   하나파x 빵가루 4000원? 8   김해감생이 06-06 (화) 1169
4783   병원에 보내야 겠조? 그녀석을 ㅜㅠ 5+1   낚고도야 06-02 (금) 1049
4782   낚시음주후 운전 8   걍조사 05-17 (수) 1569
4781   낚시점 폐업 50%세일 하네요 ^^ 7+2     야인 05-12 (금) 2248
4780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에 대한 낚시인의 걱정 4+2   카사블랑카 05-12 (금) 1250
4779   손님이 적어서 배 안뜬다의 핑개 .기가차서 10+1   잠복조 05-01 (월) 1789
4778   갯바위 청소 쉽게 하는법 9+9   카사블랑카 04-17 (월) 1365
4777   갯벌에 최고의 미끼가 숨어있었네요! 16     희야낚시가자 03-11 (토) 2634
4776   연휴 기간중에 발생한 TTP 안전사고 11     땡감시 01-22 (일) 3826
4775   구평방파제안쪽사진 8     허리케인 01-21 (토) 2765
4774   구평방파제재개방(1월18일) 7   허리케인 01-19 (목) 1600
4773   2023년 1월15일 오늘 해상사고 발생 7   땡감시 01-15 (일) 1549
4772   이벤트 가격이 적당한지 문의합니다. 11   허리케인 01-04 (수) 1906
4771   학꽁치 남들보다 많이 잡는방법 8   뽈라구다 01-03 (화) 1709
4770   기름값은 내렸는데 선비는 왜 안내리나? 17+1     뽈라구다 12-04 (일) 2754
4769   낚시방법, 고수님들의 생각은? 16+16     카사블랑카 11-14 (월) 2851
4768   서생 000선상 낚시 갔는데...사무장 10     mailasp 11-11 (금) 2217
4767   포인트 조언좀 얻고자... 10     김현수 10-20 (목) 2324
4766   네오플랜 낚시대케이스 분실 5+4   감성돌 09-30 (금) 1224
4765   어렵다 낚시 10   잠복조 09-28 (수) 1693
4764   낚시배들은 현금만되나요 11     우울호랭 09-21 (수) 2888
4763   모든 조사님들의 낚시소원 11+11   카사블랑카 09-19 (월) 1265
4762   제주도 해변 낚시꾼 사고 8   soleus 09-19 (월) 1348
4761   "대장쿨러 사절" 입니다. 10+3   바다동경 09-14 (수) 1709
4760   추석날 진해 갈치낚시 다녀온 이야기.. 9   mailasp 09-13 (화) 992
4759   주황색 구명복 습득하신분 3   아자클 09-10 (토) 698
4758   선상 낚시의 본전에 대한 고찰 8+4   꺼먹 09-07 (수) 1045
4757   기름값 내려가는데 8   우울호랭 09-06 (화) 815
4756   진해갈치선상 낚시 준내만, 내만 가보신분계세.. 6   mailasp 09-05 (월) 785
4755   갯바위 낚시 선상낚시 장단점 비교 6   카사블랑카 08-30 (화) 1149
12345678910,,,75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 | 기사제보 | 공지사항 |      광고안내 | 협찬업체코너 | 관리메뉴


Copyright ⒞ Since 2002.Mar By 부낚 All Right Reserved
대한민국 바다낚시의 메카 부낚    www.ybada.co.kr / www.bunak.co.kr
사업자번호:602-08-67249     통신판매업신고:영도-00041  Mail:dscoo@naver.com
부산시 영도구 태종로 327 (2F)      TEL: 070-8165-2224    H.P: 010-3837-2518
부낚계좌 : 부산은행 046-01-033431-1 최효규     요청,문의사항는 운영진콜란을 이용해주세요.
개인정보취급방침     전자적표시등록
부낚은 SSL보안서버로 회원정보를
안전하게 보호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