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접속
   
    낚시지식 IN  
낚시관련 Q/A

장비Q/A,사용기

용품 비교,평가

추천낚시지식

나의 조법공개

낚시배움터

채비/묶음법

장비가이드

어/류/도/감
    신/규/코/너
제품평가단

바다루어교실

▶ 현재접속자
릴 찌낚시의 기초
   바다낚시 배움터
       채비법 낚시장비가이드 어류도감 
  작 성 자 부낚  (  ) 
  분 류 기법
  구 분 초 급
ㆍ조회: 34675    
릴 찌낚시의 기초

릴 찌낚시의 기초

릴 찌낚시를 처음 배우는 사람이 가장 많은 관심을 기울이는 분야는 아마도 테크닉에 관해서일 것이다. 그중에는 ‘어떻게 하면 나도 감성돔이나 벵에돔 같은 고급어종을 많이 낚을 수 있을까’하는 생각에, 각종 고급 테크닉을 익히기 위해 수많은 노력과 투자를 아끼지 않는 사람도 많다.

하지만 초급자들이 가장 시급하게 알아야 하는 사항은 테크닉이 아니라 기초다. 기초를 모르면 고급 테크닉을 본다 해도 쉽게 이해할 수 없고, 또 그것을 배운다 해도 자기 것으로 만들 수도 없다. 이번 호에는 릴 찌낚시에 쉽게 숙달하기 위해 반드시 알아야 할 내용 가운데 가장 기초적인 사항들을 점검해 본다.

목줄을 아끼지 말라

초급자들은 낚싯줄을 무척이나 아끼는 경향이 강하다. 목줄을 한번 매면 그날 낚시가 끝날 때까지 사용하는 것으로도 모자라, 낚싯대에 감아두었다가 다음 출조 때 그대로 사용하는 경우까지 있다.

이런 사람들은 목줄에 작은 흠이 난 것쯤은 무시하기 일쑤다. 아니, 흠이 난 줄도 모르는 경우가 더 많을 것이다. 그래 놓고 고기를 걸었다가 행여 목줄이라도 끊어지면 엄청난 대물을 터트렸다고 안타까워한다.

이처럼 목줄을 터프(?)하게 사용하기 위해서 아예 처음부터 굵은 목줄을 사용하는 사람도 있다. 작은 흠에 신경쓰는 것이 귀찮은 것이다. 이런 사람들은 하루종일 입질을 받지 못하고는, 재 보지도 않은 수온 탓을 하기 일쑤다.

초급자들은 낚시 도중 수시로 목줄의 상태를 점검하는 습관을 길러야 한다. 채비를 거둬들일 때마다 한번씩 손으로 쓱 훑어보면 상태를 쉽게 알 수 있다.
만약 이상이 있다면 즉시 조치를 취해야 한다. 바늘 부근에 이상이 있으면 그 부분을 잘라내고 바늘을 새로 묶으면 된다. 하지만 중간 이상 되는 부분에 이상이 있으면 목줄을 아예 새로 갈아줘야 한다. 목줄이 아깝다는 생각이 들지 모르겠지만, 만약에 있을지도 모르는 대물 입질에 대비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그렇게 해야만 한다. 얼마 되지 않는 목줄을 아끼다가 어쩌다 한번 만나는 대물을 놓친다면 그 얼마나 손해인가?

원줄도 아끼지 말라

낚싯줄은 낚시 도중 가장 많이 소모되는 용품이다. 특히 목줄은 하루에도 몇번 씩 갈아줘야 하는 소모품이라고 할 수 있다. 원줄 역시 몇번 쓰고 나면 새로 갈아줘야 한다는 측면에서 소모품으로 봐야 한다.
초급자들은 릴에 원줄을 한번 감으면 몇달이고 계속 쓰는 경우가 많다. 심지어 몇년씩 사용하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 겉보기에 아직 멀쩡하다는 이유로 새로 바꿀 생각을 안하는 것이다.

하지만 원줄은 겉보기와는 다르게 시간이 지남에 따라 빠른 속도로 손상된다. 이렇게 손상된 원줄은 대물을 걸었을 때 의외로 허탈하게 끊어지는 원인이 된다.

대물과 겨루다가 원줄이 끊어지는 현상은 거의 다 원줄이 오래됐기 때문에 생긴다. 그렇지 않다면 목줄보다 굵고 잘 늘어나는 원줄이 끊어질 리 없다.
밑걸림이 생겼을 때, 원줄이 끊어져 찌를 날려먹은 경험이 있는 사람도 많을 것이다. 이 역시 원줄이 약해졌기 때문에 생기는 현상이다.

불과 만원 안팍이면 바꿀 수 있는 원줄을 갈아주지 않아, 모처럼의 대물을 터트려 먹고, 그 비싼 찌를 날려먹는다는 것이 얼마나 어리석은 일인가? 원줄은 자주 바꿔줘야 하는 소모품이다.

낚싯대를 아끼지 말라

낚싯대 부러질까 겁 내는 사람이 많다. 물고기가 조금만 힘을 써도 원줄을 술술 풀어주고, 낚싯대에 걸리는 힘에 주눅이 들어 제대로 세우지도 못하고 질질 끌려다니는 사람이 많은 것이다.

이런 사람은 낚시의 기본 원리를 이해하지 못하고 있다고 봐야 한다. 물고기가 당기는대로 원줄을 풀어줬다가는 물고기의 힘이 좀처럼 빠지지 않아 쉽사리 승부를 낼 수 없다. 또한 수중여에 목줄이나 원줄이 쓿려 끊어질 확률도 높아진다.

낚싯대를 세우지 못하는 경우도 마찬가지다. 낚싯대는 꼿꼿이 세웠을 때 자신이 가지고 있는 최대의 탄력을 발휘한다. 이 상태만 유지하고 있어도 물고기의 힘은 자동으로 빠지게 된다. 승부를 훨씬 유리하게 이끌어갈 수 있는 것이다.
까짓 낚싯대 부러지면 어떤가? 한번 독하게 마음 먹고 낚싯대를 꼿꼿히 세우고 버텨보자. 최후까지 릴의 레버를 잡고 있다가 도저히 안되겠다 싶을 때만 원줄을 풀어주자. 아마도 자신의 낚싯대가 이토록 강했는가 깜짝 놀라게 될 것이다.

낚싯대는 생각처럼 쉽게 부러지지 않는다. 따라서 이런 자세만 유지해도 어쩌다 한번씩 겪게되는 대물과의 승부를 자신의 승리로 이끌 수 있게 될 것이다.
만약 이렇게 승부하다가 낚싯대가 부러지더라도 손해볼 것은 없다. 그 전에 이 방법으로 대물 한두마리만이라도 낚았다면 이미 수리비에 들어갈 비용은 다 뽑아먹은 후일테니까 말이다. 출조비용과 수리비용을 계산해 보면 어떤게 이익인지 누구나 금방 알 수 있을 것이다. 또 그러는 도중에 부쩍 자란 자신의 실력은 돈으로 계산할 수 없는 무형의 가치가 있다.

밑밥을 아끼지 말라

밑밥은 바다낚시, 특히 릴 찌낚시에서 매우 큰 비중을 차지한다. 밑밥이 하는 역할도 그렇고, 출조비용 중에서 차지하는 비율도 그렇다.
초급자들은 이 밑밥에 드는 비용을 아끼는 경향이 많다. 생각하기에 따라서는 그냥 바다에 버리는 것인데, 굳이 돈을 많이 들일 필요가 있느냐는 것이다.
밑밥을 충분히 준비한다 해도 문제는 남아 있다. 초급자들의 경우 철수할 때까지 자신의 밑밥을 다 뿌리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이런 사람들은 대부분 빈작을 면치 못한 경우가 많다.

조황이 시원찮을수록 밑밥을 빨리 소모하는 것이 정상이다. 입질이 계속된다면 굳이 많은 밑밥을 뿌릴 필요가 없다. 하지만 초급자들은 그 반대인 경우가 많다. 입질이 없으면 밑밥도 아끼는 것이다.

만약 최소한의 밑밥으로 최대의 효과를 볼 수 있는 실력이 있다면 밑밥을 조금만 준비해도 될 것이다. 하지만 어찌된 일인지 전문꾼일수록 밑밥을 더 많이 사용한다. 다시 말하면 낚시를 아무리 잘해도 밑밥은 필요한 것이며, 그 필요성은 전문꾼일수록 더 느끼고 있다는 점을 주목해야 한다.

조금 심한 말이지만 초급자들은 그런 실력마저도 부족한 상황이다. 따라서 훨씬 많은 밑밥을 준비해야만 한다. 초급자가 밑밥을 아끼는 마음을 모르는 것은 아니지만, 그렇게 해서는 낚시 실력이 좀처럼 늘지 않는다는 사실을 알아야 한다.

소품을 아끼지 말라

릴 찌낚시를 즐기기 위해서는 많은 종류의 소품이 필요하다. 이 소품들은 대부분 재사용할 수 있지만, 수명이 매우 짧은 소모품인 것은 틀림없는 사실이다.
초급자 수준을 벗어나기 위해서는 이 소품의 사용을 망설이지 말아야 한다. 도래는 조금만 이상해도 사용하지 말아야 하며, 구멍 부분에 사출 지꺼기가 있는 찌멈춤 구슬은 원줄에 끼워서는 안된다. 좁쌀봉돌은 필요에 따라 수시로 달고 붙이기를 반복해야 하며, 바늘은 끝이 무뎌지면 즉시 새것으로 바꿔야 한다.

릴 찌낚시용 소품 가운데 가장 문제가 되는 부분은 바늘이다. 바늘은 낚시의 최전선에서 활약하는 소품이다. 아무리 낚싯줄이 좋고 낚싯대가 튼튼해도 바늘에 문제가 있으면 대물을 낚아내기 어렵다.
굳이 비싼 바늘을 사용할 필요는 없다. 하지만 문제가 생긴 바늘은 즉시 바꿔줘야 한다.

바닥에 걸렸던 채비를 회수해 보면 바늘 끝이 휘어지거나 뭉툭해지는 경우가 종종 발견된다. 바늘 각도가 조금 펴지는 현상도 자주 일어난다. 이럴 때는 망설일 것 없이 새 바늘로 바꿔줘야 한다. 그렇게 하지 않으면 대물의 입질이 왔을 때 바늘이 제대로 입에 박히지 않아 놓치게 되거나, 바늘이 쭉 펴지는 현상이 일어나게 된다. 몇푼 안되는 바늘 한개 때문에 수많은 투자 끝에 찾아온 대물 입질을 허사로 만들어버리는 것이다.

시간을 아끼지 말라

조금 역설적으로 들릴 지도 모르지만 초급자들은 시간을 아끼지 말아야 한다. 낚시를 조금 덜하더라도, 낚시에 필요한 사전 준비를 더 철저히 해야 한다는 것이다.
초급자들의 특징 가운데 하나는 채비교환을 무척이나 망설인다는 점이다. 이것은 채비를 교환할 때 들어가는시간이 아까워서 그럴 수도 있고, 채비교환에 자신이 없어서 그럴 수도 있다.

초급자들은 한번 채비를 교환하는 데 시간이 많이 걸린다. 이렇게 되면 심리적으로 부담스럽게 느껴지고, 자연히 채비교환을 게을리 하게 된다.
하지만 다른 시간은 아껴도 채비교환에 드는 시간은 아껴서는 안된다. 그 시간이 아까워서 채비를 바꿔주지 않으면 좋은 조과를 기대하기 어렵다. 채비를 바꿔야겠다고 판단되면, 아무리 시간이 걸려도 바꿔야 한다. 그것이 오히려 더 효과적이다.
또 초급자들은 갯바위에 도착하면 채비부터 펴기 바쁘다. 이제 막 낚시에 재미를 붙이는 시점이라, 바다만 보면 채비를 던지고 싶은 마음도 이해는 가지만, 이것은 결코 바람직한 일이 아니다.
낚시를 시작하기 전에 해야할 일을 하지 않으면, 낚시 도중 곤란을 겪게 될 확률이 높다. 또 좀더 효율적인 낚시를 할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 기회를 놓치는 경우도 많다.

갯바위에 내리면 채비를 펴기 전에 그곳 지형과 조류부터 살펴야 한다. 그렇게 해서 가장 좋은 자리를 선택한 다음 그곳으로 장비를 들고 가서 채비를 꾸려야 한다. 이때 뜰채와 살림망을 비롯한 각종 지원장비들을 모두 준비해 놓아야 하는 것은 물론이다.
이런 시간이 아까워 그냥 낚시를 시작하면, 결국 후회할 일만 남는 다는 것을 잊지 말자.

집에서 연습하라

초급자들이 가장 어려워하는 부분이 채비를 만드는 것이다. 어떤 찌를 써야 할 지, 봉돌은 어떻게 사용해야 하는지 하는 문제는 책을 보거나 다른 사람의 도움으로 해결할 수 있지만, 도래나 바늘을 묶는 일은 그럴 수 없다. 초급자들이 채비를 만들 때 어려움을 느끼는 것도 이런 문제 때문이다.

하지만 이 묶음법이라는 것은, 잘못하면 기껏 입질을 받았다가도 허사를 만들어버릴만큼 중요한 사항이면서도, 좀처럼 실력이 늘지 않는다. 어떻게 해야 할까?

자 돌이켜 보자. 낚시 도중 바늘을 몇번이나 묶을까? 한번 출조에서 10번을 묶는다고 생각할 때, 일주일에 한번꼴로 출조하는 사람은 한달에 40번 정도 바늘을 묶는다는 계산이 나온다.

하지만 이것을 집에서 연습한다고 생각해보자. 한번 묶는데 2분이 걸린다고 계산할 때 40번 묶는 데는 한시간 20분이면 충분하다. 불과 한시간여만에 한달동안 출조하면서 바늘을 묶는 것과 같은 양을 연습할 수 있다. 게다가 짧은 시간에 집중적으로 하는 연습이기 때문에 숙달되는 정도가 비교도 할 수 없을만큼 빠르다. 이런 연습을 하루에 30분씩, 일주일만 하면 어떤 전문꾼 못지 않는 묶음 실력을 가질 수 있을 것이다.

묶음법에 자신 있으면 유리한 점이 한둘이 아니다. 먼저 자기 채비에 대해 자신감이 생긴다. ‘혹시 바늘 부위가 풀어지지나 않을까? 도래 묶음이 부실했는데 끊어지지나 않을까?’ 하는 걱정들이 사라지는 것이다. 이렇게 되면 대물과 승부를 펼칠 때에도 훨씬 안정감 있게 대처할 수 있는 여유가 생긴다.

채비를 교환할 때 시간이 절약된다는 장점도 무시할 수 없다. 채비교환이 필요하다고 느껴지면 곧바로 교환할 수 있기 때문에 훨씬 효율적인 낚시를 할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집에서 잠시 시간을 내 연습하는 것만으로, 이처럼 낚시 실력을 빨리, 그리고 확실하면서도 간단하게 향상시킬 수 있다. 오늘 당장 시작해 보자.

한마리 낚고 흥분하지 말라

초급자가 씨알 좋은 감성돔이나 벵에돔을 낚았을 때의 기쁨은 그 무엇과도 바꿀 수 없을 만큼 클 것이다. 하지만 기뻐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흥분까지 하는 상태가 되는 것은 곤란하다.

초급자에게 흔히 나타나는 현상 가운데 하나가, 한마리 낚아낸 후 흥분해서 실수하는 경우다. ‘손이 떨린다’거나, ‘담배를 피워 물고서야 뛰는 가슴이 진정됐다’는 표현들이 이런 흥분 증상을 나타내는 것이다.

이처럼 흥분을 하면 미끼가 잘 꿰지지 않는다거나, 묶음이 제대로 안된다는 문제가 나타난다. 채비를 바꾸거나 던지다가 초릿대를 부러뜨려 먹는다든지, 채비통을 쏟아먹는 ‘대형사고’도 이럴 때 많이 일어난다. 심한 경우 아예 낚시 의욕을 잃는 사례도 있다.

하지만 간 크게 놀자. 한마리의 감성돔이 낚이면 또 다른 감성돔이 그 부근에 있다고 생각해야 한다. 벵에돔 역시 마찬가지다. 괜히 흥분하면 그 물고기들을 낚을 수 있는 기회를 스스로 차는 것과 같다. 물고기를 낚은 후에는 흥분되는 가슴을 진정시키고 의연하게 대처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그래야지만 초급자 딱지를 뗄 수 있다.





이름아이콘 혜윤아빠
2008-12-12 10:13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이름아이콘 입큰감생이
2011-02-16 20:20
좋은 정보 고맙습니다.  재미있네요. .크크
   
이름아이콘 부산소지섭
2011-04-25 13:33
회원캐릭터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이름아이콘 부산소지섭
2011-04-25 13:33
회원캐릭터
한마리잡고흥분하지말라에 조금 찔리네요 ㅋ ㅋ
   
이름아이콘 감천메가리
2015-11-15 16:03
집에서 연습을 많이해야겠네요 ㅋ
   
이름아이콘 반조사
2016-09-23 05:20
좋은정보감사합니다.
   
 
  0
3500
                
구 분 구 분
기법 초 급 바다낚시미끼 [28] 46590 채비법 중 급 여름철 갈치 채비도.. [4] 21196
기법 초 급 포인트 선정과 밑밥주기 10훈(기본기.. [32] 31910 기법 초 급 -조류읽기 편- [22] 26863
기법 초 급 -뒷줄견제의 3개기능편- [17] 26154 기법 초 급 -상황별 뒷줄견제 테크닉편- [8] 18470
기법 초 급 -잘못된 뒷줄견제 유형편- [17]+1 27204 기법 초 급 -구멍찌 어신보기편- [18]+1 38443
기법 초 급 좁쌀 봉돌의 활용법(펌) [14] 29889 기법 초 급 밑걸림 상태에서 안전하게 터주는 방.. [15] 27834
장비 초 급 봉돌의 무게표 [16] 32320 기법 중 급 물때와 조고에 관한 성찰, [4] 14779
기법 초 급 ★벵에탐구★ [24] 24598 기법 중 급 견제 [13] 15789
기법 중 급 전층 잠수 조법으로 겨울철 감성돔 공.. [4] 22948 요리 초 급 영등철 감성돔낚시 밑밥 [9] 22287
기타 초 급 바다낚시에서 조석,물때의 이해 [7] 43050 기타 초 급 바다낚시도중 응급조치방법 [16] 18576
기타 초 급 바다낚시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려면... [2] 9600 기법 중 급 낚시 방법에 따른 봉돌의 역활 22668
기법 고 급 삼차원조법 [5]+1 20926 기타 중 급 감성돔 낚시 40훈에서 [13] 21580
기타 중 급 잡은고기 어탁법 10281 장비 중 급 낚싯대의 휨 새를 체크하는 방법 [6] 16769
기타 초 급 가을고등어회 맛있게 먹는방법 [11]+2 25581 기법 중 급 참돔 낚시 어신찌 선정은..... [4] 20458
장비 중 급 원 줄과 목줄에 대하여[펀글] [8] 20729 장비 중 급 구멍찌 이해하기 [펀글] [3] 32141
요리 중 급 벵에돔 낚시 잡어 퇴치 미끼.. [7] 24811 장비 중 급 어떤찌로 포인트를 공략 할까를 [2] 21820
기법 고 급 J쿠션은 수압과 조류에 의해 잠수[펀.. [5] 16864 기법 중 급 벵에돔 밑밥 치는법 [1] 26224
기법 중 급 목줄찌 체비법 [펀글] 34107 기법 고 급 목줄찌와 전층찌... [1] 17481
기법 고 급 KzGTR시즈메채비도(잠수조법) 14136 기법 초 급 벵에돔 낚시의 모든것 [11] 42792
기법 중 급 벵에돔 전용 목줄찌 체비법과 챔질법.. [2] 56369 어류 초 급 도다리와 광어 구별방법 [10] 24599
어류 초 급 바다낚시 어종별 낚시시기 [12]+1 69249 어류 초 급 봄의진객, 봄의별미, 봄도다리 낚시 17886
초 급 낚시와 파도,수온,바람,물때의 관계 34165 요리 중 급 좋은 크릴(krill) 고르는법 [10] 35457
장비 중 급 간단히 할수있는 초릿대 수리방법 [8] 39194 기법 중 급 갯바위의 폭군 부시리낚시 27733
기법 중 급 농어루어낚시 의 기초 [3] 32453 어류 초 급 바다낚시에서 주의해야할 어종 4가지.. [16] 40470
기법 중 급 실제수심 과 찌밑수심의 차이 [6] 32432 채비법 중 급 벵에돔 전용 목줄찌 체비법과 챔질법.. 38852
어류 중 급 돌돔낚시 의 ABCD [1] 26073 기법 중 급 제로찌채비 벵어돔낚시의 뒷줄견제 [1] 44898
요리 초 급 크릴새우 꿰는 7가지방법 [18] 96032 요리 중 급 감성돔 현장및 그외 미끼 꿰는법 [3] 65584
채비법 중 급 어종별 입모양과 바늘형태 비교 [1] 30075 기법 중 급 수심,거리 에따른 구멍찌의 호수사용.. 35117
기법 중 급 감성돔 크기에 따른 입질형태 [7] 26316 장비 중 급 구멍찌의 종류별 사용환경 [2] 35539
채비법 중 급 가지바늘 채비법 [5] 47381 요리 중 급 감성돔낚시의 기본 밑밥에 대하여.. [5] 22627
기법 중 급 제로찌를 사용한 낚시기법 [3] 42543 기법 중 급 감성돔 릴찌낚시 챔질시기 [4] 34143
기법 중 급 전유동 낚시 37535 채비법 초 급 가을 감성돔낚시 채비법 [2] 43021
기법 초 급 가을 감성돔 마릿수 전략 [1] 18586 어류 초 급 벵에돔 낚시의 모든것 [1] 30966
어류 초 급 볼락낚시의 모든것 [1] 27895 기법 중 급 감성돔 낚시에서 수심 파악법 [1] 45620
채비법 초 급 낚시바늘 묶는법 2 [3] 54839 채비법 초 급 낚시 바늘 묶는법 [4] 72267
기법 중 급 천편일률적인 챔질에서 벗어나자 20331 채비법 초 급 학꽁치 채비도 [2]+1 43022
요리 초 급 크릴새우 끼우는방법 [1] 57318 기법 중 급 참돔 낚시상식 (편글) 19147
장비 중 급 원줄과 목줄, 몇호를 쓸 것인가? [2] 27616 어류 초 급 찌 낚시 대상어별 시기표 27023
요리 중 급 포인트 선정과 그에 따른 밑밥 사용 16579 장비 초 급 사용후 낚싯대 손질 요령 [3] 22429
초 급 잡은 고기의 신선도 유지법 27978 기법 초 급 구멍찌의 호수와 공략수심 29694
채비법 초 급 면사 매듭 방법2가지 [2] 47261 채비법 중 급 7,8,9월의 감성돔릴찌낚시 기본채비 27799
기법 초 급 릴 찌낚시의 기초 [6] 34675 기법 중 급 초보를위한 겨울낚시채비론 (속전속결.. 20523
채비법 중 급 초보용 겨울낚시채비론(단순무식형) 30256 어류 중 급 부시리낚시에 관한 이해 (펀글) 17157
채비법 초 급 고리(링)에 줄 묶음법 [5] 29624 채비법 초 급 끊어진 두줄 묶음법 [4] 32982
기법 중 급 내가 아는 뒷줄견제. 18141 장비 초 급 파머현상방지 [7] 23182
기법 중 급 원줄관리에신경을 [1] 12358 기법 중 급 물속지형은 이렇게 15798
기법 중 급 줄넘기를하라 [2] 14721 채비법 초 급 낚시바늘 묶음법 [4] 35712
기법 중 급 감성돔 밥낚시(2) 20540 기법 중 급 감성돔 밤낚시(1) [1] 28413
기법 중 급 뒷줄견제(3) 15986 기법 중 급 뒷줄견제(2) 16079
기법 중 급 뒷줄견제에 대해(1) 16139 기법 중 급 1(잠길찌).전유동.본류대 낚시 19507
기법 중 급 감성돔 백포지역을 노리자 [1] 16045 기타 초 급 학꽁치 회뜨는 방법 [2] 25552
기법 초 급 원투 처박기낚시 32160 기법 초 급 초보교실 민장대낚시 [1] 23568
중 급 물때의 이해 20745 기법 중 급 감성돔의 구멍찌 어신보는 법 [1] 28619
기법 중 급 물색이 어류의 식욕에 미치는 영향 12167 기법 중 급 찌의 종류와 선택 31222
채비법 중 급 릴 찌 낚시에서의 원줄과 목줄 20601 장비 초 급 감성돔 낚시에서의 릴 선택 16004
장비 초 급 초보를 위한 감성돔낚싯대의 선택기준.. [2] 17955 요리 초 급 바다낚시 미끼 [2] 28497
채비법 초 급 감성돔(기본채비와 포인트 점검) [5] 33552 장비 초 급 낚시장비의 기초지식(낚싯대) [1] 25932
기법 초 급 잡기쉽고 채비도 간단한 볼락낚시 [1] 33733
12
       부낚 비/즈/쇼/핑/몰       부낚이 책임하에 판매되는상품! 특별한혜택!            부낚포인트로 돌려드립니다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 | 기사제보 | 공지사항 | 광고안내 |      해조FC운영진 | 동호회운영진 | 협찬업체코너 | 관리메뉴


Copyright ⒞ Since 2002.Mar By 부낚 All Right Reserved
대한민국 바다낚시의 메카 부낚    www.ybada.co.kr / www.bunak.co.kr
사업자번호:602-08-67249     통신판매업신고:영도-00041  Mail:dscoo@naver.com
부산시 영도구 태종로 327 (2F)      TEL: 070-8165-2224    H.P: 010-3837-2518
부낚계좌 : 부산은행 046-01-033431-1 최효규
개인정보취급방침     전자적표시등록
부낚은 SSL보안서버로 회원정보를
안전하게 보호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