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접속
   
    낚시지식 IN  
낚시관련 Q/A

장비Q/A,사용기

용품 비교,평가

추천낚시지식

나의 조법공개

낚시배움터

채비/묶음법

장비가이드

어/류/도/감
    신/규/코/너
제품평가단

바다루어교실

▶ 현재접속자
좁쌀 봉돌의 활용법(펌)
   바다낚시 배움터
       채비법 낚시장비가이드 어류도감 
  작 성 자 캡틴잭  ( gaiadog ) 
  분 류 기법
  구 분 초 급
ㆍ조회: 29826    
좁쌀 봉돌의 활용법(펌)

목줄에 물려 사용하는 부피가 작은 봉돌을 일반적으로 좁쌀봉돌이라고 한다. 좁쌀봉돌은 낚시할 때 없어서는 안되는 필수품이다. 대부분의 꾼들이 소품통에 넣고 다니거나, 아니면 아예 세트로 된 좁쌀봉돌 케이스를 들고 다닌다.

그러나 초보자들은 좁쌀봉돌의 기능과 올바른 사용법을 제대로 모르고 사용하는 경우가 많다.
심지어 포인트 여건에 상관 없이 무조건 목줄 중간에 좁쌀봉돌 하나만 물린 채비를 사용하는 꾼들도 있다. 좁쌀봉돌이 잔존부력 제거라는 기능 외에도 많은 다른 기능들을 수행한다는 것을 모르기 때문이다.

좁쌀봉돌은 수중찌나 봉돌이 상쇄하고 남은 부력(여부력, 혹은 잔존부력)을 없애 예민한 채비를 만들기도 하고, 밑채비가 빠르게 정렬되도록 돕기도 한다. 또 좁쌀봉돌의 갯수를 조절해 조류 타는 속도를 조절할 수도 있다. 좁쌀봉돌을 물리는 위치와 수에 따라 달라지게 되므로, 바닥층을 공략해야
하는 겨울에는 그 중요성이 더욱 크다.

좁쌀봉돌의 핵심기능 ‘부력조절’

좁쌀봉돌의 가장 중요한 역할은 뭐니뭐니 해도 잔존부력 조절 기능이다. 특히 겨울처럼 입질이 약은 계절에는 잔존부력을 줄여 채비를 민감하게 운용해야 조과를 높일 수 있다. 하지만 낚시 경험이 적은 초보자들에게는 민감한 채비를 만든다는 것이 말처럼 쉬운 일이 아니다.

1호 구멍찌에 -1호 수중찌나 -1호 봉돌을 달았다면, 이론적으로는 잔존부력 ‘제로’ 상태가 되어야 한다. 하지만 대개의 경우 찌가 반 이상 물에 떠오른 둔탁한 채비가 돼버린다. 이런 채비로는 예민한
감성돔 입질을 파악하기 어렵다. 이러한 일이 일어나는 것은 찌에 여부력이 있기 때문이다.

찌에 남아 있는 여부력을 상쇄하기 위해 사용하는 것이 바로 좁쌀봉돌이다. 오직 잔존부력을 줄이기 위해서만 목줄에 좁쌀봉돌을 물릴 때는 도래 바로 밑에 달아야 한다. 채비에 불필요한 변화를 주지
않기 위해서다.
또 적은 침력의 좁쌀봉돌로 시작해 조금씩 침력을 높여 가면서 적정 부력을 맞춰야 한다. 처음부터
침력이 큰 좁쌀봉돌을 사용하다 보면 찌가 가라앉는 일이 발생해 필요 없는 시간을 허비할 수 있다.

좁쌀봉돌을 달지 않는 것이 유리한 경우

목줄에 좁쌀 봉돌을 달지 않으면 채비를 던질 때 줄이 엉키는 일이 자주 일어난다. 목줄이 찌 위에 감기거나, 원줄과 꼬이는 일이 잦은데, 이는 목줄이 중심을 잃고 자꾸 흩날리기 때에 생긴다. 또 좁쌀봉돌을 단 채비와 비교하면 아무래도 가라앉는 속도가 늦기 때문에 수심 깊은 포인트에서는 적합하지 않다.

감성돔낚시에서 목줄에 좁쌀봉돌을 전혀 달지 않는 것이 유리한 경우는 별로 많지 않다. 제로찌 채비(제로찌 전유동 낚시를 즐기는 꾼 중에는 극소 봉돌을 다는 사람도 있다)로 얕은 곳을 노리거나, 밑걸림이 심한 여밭을 공략할 때 등 몇몇 특이한 경우에 한정된다.

띄워서 낚는 벵에돔낚시의 경우 최대한 밑밥과 미끼가 자연스럽게 동조돼야 한다. 이때는 목줄에
아무 것도 달지 않는 게 확실히 유리하다. 좁쌀봉돌을 하나만 달아도 밑밥보다 빨리 가라앉거나,
목줄에 ‘꺾임’이 생겨 자연스럽게 보이지 않기 때문이다.
또 여밭 지형을 공략할 때도 목줄에 좁쌀봉돌을 달지 않는게 좋다. 좁쌀봉돌을 달면 밑걸림이 자주
발생하기 때문이다.

목줄 중간에 하나만 다는 경우

낚시꾼들이 가장 자주 쓰는 방법이다. 하지만 문제는 많은 꾼들이 포인트 여건과 조류를 고려하지
않고 천편일률적으로 이 방법을 사용한다는 점이다.

사실 이 방법은 조류속도가 적당하고 감성돔이 바닥에서 조금이라도 떠서 물때 효과적인 방법이지, 모든 상황에서 위력을 발휘하는 ‘만점’짜리 답안은 결코 아니다. 조류 속도가 지나치게 빠른 경우나 그 반대의 경우, 혹은 감성돔이 바닥에서 움직이지 않을 때는 오히려 부적절한 방법이라고 할 수
있다.

조류가 빠를 때는 미끼가 떠올라 입질지점을 제대로 공략하기 어렵다. 반대로 조류가 느릴 때는
밑채비가 거의 일직선을 이뤄 부자연스러운 채비가 돼버린다.
한가지 채비만 고집해서는 환경 변화에 민감한 감성돔을 따라잡기 어렵다. 조류와 포인트 여건을
고려해 부지런히 좁쌀봉돌의 위치와 갯수를 바꿔줘야만 남들보다 빨리 입질을 받을 수 있다는 사실을 잊어서는 안된다.

바늘 가까이 물리는 경우

채비를 빨리 내려야 할 때는 좁쌀봉돌을 바늘 가까이 물려야 한다. 잡어의 성화가 심하거나 속조류가 빠를 때, 또는 밑걸림을 감수하더라도 철저하게 바닥층을 노려야 할 때가 이 경우에 해당한다.

잡어가 설칠 때는 최대한 빨리 미끼를 가라앉혀 잡어층을 통과해야 그 밑에 머물고 있는 감성돔의 입질을 받을 수 있다. 때에 따라선 3B 정도의 무거운 좁쌀봉돌을 물려야 잡어에게 미끼를 뺏기지 않을 때도 있다.

다음으로는 속조류가 빠를 때를 들 수 있다. 속조류가 빠를 때는 수심을 계산해 채비를 완전히 가라앉혔다고 하더라도, 조류에 밀려 미끼가 떠오르는 경우가 많다. 이렇게 되면 애초에 계산했던 수심은
아무런 의미가 없다. 특히 바닥층을 노려야 하는 겨울철에는 이런 채비로 입질을 기대하기 어렵다.

속조류가 빠르다고 판단되면(채비를 감아들일 때, 맥 없이 끌려나오면 밑채비가 뜬 상태라고 생각하면 된다) 찌밑수심을 더 주거나, 좁쌀봉돌을 바늘 가까이 물려 최대한 밑채비가 떠오르는 것을 막아야 한다. 좁쌀봉돌은 속조류의 속도를 감안해 선택하면 된다.

분납하는 경우

목줄에 좁쌀봉돌을 분납한다는 것은 목줄 길이를 균등하게 나누어 일정한 간격으로 2개 혹은 3개
(4개 이상 분납하는 경우는 있다)의 좁쌀봉돌을 물려주는 것을 말한다.

좁쌀봉돌을 분납해서 달았을 때의 장점은 채비를 던질 때 엉키는 일이 거의 없고, 밑채비를 빨리 정렬시킬 수 있다는 점이다. 채비가 착수하기 전에 뒷줄을 살짝만 잡아도, 무게 중심이 앞으로 쏠리면서 쉽게 채비가 안정된다. 또한 밑채비가 가라앉을 때도 목줄이 펴진 상태로 내려가기 때문에 와류와
같은 복잡한 조류를 만나도 채비가 거의 엉키지 않는다.

채비를 분납하는 방법은 수심 깊은 지역이나, 조류가 빠른 지역을 공략할 때 효과적이다.
수심이 깊은 포인트를 노릴 때는 고부력 찌와 그에 맞는 무거운 수중찌나 봉돌을 다는 것이 일반적이다. 이처럼 무거운 수중찌나 봉돌을 달면 미끼와 바늘이 채비 하강 속도를 따라잡지 못해, 목줄이
원줄에 감기는 경우가 있다. 특히 채비가 내려가는 도중 이런 일이 발생하기 때문에 낚시꾼은 채비가 엉킨 사실조차도 감지하지 못한다.

이럴 때 좁쌀봉돌을 분납해서 달아주면 채비가 내려가다 줄이 엉키는 것을 줄일 수 있다. 좁쌀봉돌이 목줄에 무게를 더해줘 나풀거리며 가라앉는 현상을 막아주는 것이다.
본류대와 같이 조류가 빠른 곳이나 조류가 복잡한 곳에서도 분납한 채비가 효과적이다. 빠른 조류에 밀려 미끼가 떠오르는 것을 막아주고, 와류지역이나 조경지대와 같이 조류 흐름이 어지러운 곳에서도 채비를 안정시켜 주기 때문이다.

좁쌀봉돌을 목줄에 분납할 때는 도래 근처에 침력이 강한 봉돌을 물리고 바늘 쪽으로 내려오면서 점차 침력을 낮춰서 봉돌을 물려주는 게 좋다. 이렇게 하면 밑채비가 비스듬히 사선을 그리며 가라앉기 때문에 물고기에게 자연스러워 보인다. 따라서 감성돔의 입질을 받을 가능성이 그만큼 커진다
이름아이콘 달마
2008-01-17 22:15
공부잘하고 갑니다....배울수록 어렵네요.....
   
이름아이콘 대물킬러
2008-02-04 01:38
그냥 막 달고 다녔더니...고기가 안무는듯 싶네요..ㅎㅎㅎ
이제야...감이 조금 오네요.....
   
이름아이콘 먹지
2008-11-21 17:24
배우면 배울수록 어려운것 같습니다. 아뭏튼 잘배우고 갑니다.
   
이름아이콘 수름
2009-02-07 22:44
공부잘하고갑니다 근데실전에잘할련지 휴휴휴
   
이름아이콘 해월
2009-10-31 09:59
회원캐릭터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이름아이콘 오늘만날이가
2010-01-12 12:29
회원사진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많이 배우고 가요^^
   
이름아이콘 찌의멜로디
2010-03-17 16:14
회원사진
좋은정보 고맙습니다~
낚시배움에 끝이 없는듯요 ㅎㅎ
   
이름아이콘 자바보자
2010-04-07 07:12
머릿속에 팍팍 넣어 둔다고해도....막상 현지에선...ㅎㅎ
   
이름아이콘 딜로
2010-04-19 21:35
회원캐릭터
실전에서도 상황에 맞게 사용해야하는데 막상 바다에 가면 늘 하던 버릇에 젖어 2개를 물리네요..
   
이름아이콘 밀짚모자루피
2010-04-22 14:42
좋은 정보 쭈~~~욱 잘읽었네요~감사합니다.
   
이름아이콘 꼬무다라이
2010-05-06 19:58
공부 열심히 하겠습니다. 잘 읽었어요  감사
   
이름아이콘 욱영
2012-01-10 11:23
흠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여태 제가 했던 방법이 틀렸네여~ 잘 응용해서 안낚해야겠네여
   
이름아이콘 감천메가리
2015-11-21 16:18
그냥막달고다녔는데 감사합니다.
   
이름아이콘 반여맨
2017-01-07 22:10
열심히 배우겠습니다 ^^&
   
 
  0
3500
                
구 분 구 분
채비법 초 급 실전! 도래매듭법...간단한 도래묶기.. [2]+2 513 기법 고 급 전층막대찌 [2] 410
채비법 초 급 초보 초간단 수심측정 팁 [3] 1024 기법 초 급 내쫒는 감성돔 밑밥운영!!!! [3] 1443
포인터 초 급 초보자도 한번에 알수있는 감성돔 포.. [7] 1208 기타 초 급 조류의 종류 [3] 752
어류 초 급 게르치를 아시나요? [3] 824 기법 고 급 갈치 습성을 통한 입질의 이해 [1] 538
채비법 초 급 직결매듭법 입니다. [5] 1349 채비법 초 급 면사매듭법 입니다. [3] 1005
채비법 초 급 도래매듭법 입니다. [3] 876 채비법 초 급 바늘묶기 동영상입니다. [1] 732
기타 초 급 바람과 낚시 [3] 976 채비법 초 급 봉돌의 무게 단위 [8] 3007
채비법 초 급 학공치 마리수 채비법 [7] 2814 채비법 중 급 밑걸림이 심하고 잡어가 많은곳에서 .. [4]+2 3932
포인터 초 급 대상어를 노리는데 적절한 수심층인지.. [8] 2904 채비법 고 급 바늘은 미끼 크기에 맞춘다. [3] 2386
기법 중 급 막대찌장타요러령 [5]+3 3918 기타 초 급 청개비 팔팔하게 보관하는 법 [14] 9400
기법 초 급 학꽁치 굵은씨알 골라잡기 [17] 8154 기타 초 급 목줄 잘라 방생한 고기! 죽을 확률 더.. [14]+2 10025
기법 초 급 겨울낚시 손가락 시릴때 [7]+2 11205 채비법 초 급 감성돔 막대찌 채비도 [9]+2 37458
기법 고 급 벵에돔 채비 [4]+2 16997 기법 고 급 청물 물 맑을때 벵어돔낚시 8915
채비법 초 급 5. 곤장돔의 릴찌낚시의 기본정석III.. [11]+4 11158 기법 고 급 향후.100년뒤의 흘림찌낚시 의 모습은.. [11] 13119
장비 초 급 릴 스풀에 낚시줄 감기는 양 알아내기.. [5] 13214 기법 초 급 (초보자용) 고기가 바늘을 삼켰을때 .. [17]+2 19802
기법 초 급 민장대 뿌러졌어을때 [7]+2 14924 채비법 초 급 초보조사 감성돔 채비법 [26]+4 53390
채비법 중 급 전유동 낚시 채비법 [25]+1 54553 채비법 다양한 매듭법~~ [13]+1 34376
기법 중 급 전유동 미끼의 수심층 알기 [2] 22656 기법 중 급 반유동잠길낚시의 이해 [8]+1 21295
기법 중 급 원줄/ 가늘다고 항상 좋을까?! (낚시.. [8] 12808 기법 중 급 전유동 낚시 바로 알기 (낚시 춘추20.. [8] 20599
채비법 초 급 반유동, 전유동, 전층낚시 묻고 답하.. [5] 19647 장비 초 급 다이와토너먼트z2500lba 분해 청소 [1] 9236
채비법 초 급 감성돔 반유동 채비 이야기 [11]+4 33078 기법 초 급 4. 곤장돔의 릴찌낚시의 기본정석II(.. [2]+1 11383
기법 초 급 3. 곤장돔의 릴찌낚시의 정석I(캐스팅.. [3]+3 10778 채비법 초 급 2. 곤장돔의 물때와 조류읽기 [7] 11562
장비 초 급 1. 곤장돔의 초보조사 장비구입조언 [5]+1 9016 장비 초 급 시마노 bbx ev 2500 릴 분해 청소 베.. [2] 8018
장비 중 급 전동릴 FORCE MASTER 3000MK 줄감기 .. 5703 장비 중 급 전동릴 FORCE MASTER 3000MK 줄감기 .. 5157
장비 초 급 시마노타입2 튜닝 [8]+1 8063 장비 초 급 시마노타입1 베어링튜닝 7볼->13볼.. [3] 8554
장비 초 급 동영상 - 핀온릴 오래쓰는 방법 [9] 10903 채비법 중 급 동영상/손가락 돌리기 바늘 묶음법 [10] 19673
채비법 중 급 김문수 - 2012년 피싱그룹만어 특별 .. [7] 14117 채비법 중 급 민병진편_2012년 피싱그룹만어 특별 .. [2] 7565
채비법 중 급 민병진편_2012년 피싱그룹만어 특별 .. [1] 19530 요리 초 급 열기 맛있게 회 뜨는법(동영상) [11] 18158
요리 초 급 열기 매운탕 맛있게 끓이는법(동영상.. [3] 12731 요리 초 급 고등어 초절임 회(시메사바) 만드는 .. [3] 12342
어류 초 급 바다 어종의 서식수온과 적서수온 [3]+1 13213 장비 초 급 릴 관리와 사용요령 [9]+1 15243
장비 초 급 갯바위용 낚시대의 제원과 용도 [5] 12448 기타 중 급 (동영상)다이와 전동릴 셋팅법 8360
기법 초 급 낚시전문 용어 해설(2) 10271 기타 초 급 (동영상)열기 맛있게 회뜨는법 11092
기법 중 급 밑걸림 발생시 처치법 [10]+2 18894 기타 고 급 (동영상)전동릴 하이퍼타나콤 500S 4864
기타 고 급 (동영상)바이오마스타 튜닝법 6527 기타 고 급 전동환 3000H 자가수리시 4551
기타 고 급 전동환 3000 PLAYS 고장수리법 5176 기타 중 급 (동영상)시마노 라인롤러 베어링교체.. 6279
기타 고 급 (동영상)임펄트 2500 분해세척(1부) 5818 기타 고 급 (동영상)임펄트 2500 분해세척(2부) 4779
기타 고 급 임펄트 2500 베어링 튜닝 6197 기타 고 급 3000H 줄감는 셋팅법(동영상) [1] 7544
기타 초 급 (동영상)시마노 전동릴 셋팅법 [1] 11501 포인터 초 급 방파제 감시 따라잡기 [24]+16 25999
채비법 초 급 농어찌낚시 목줄위로 안올라오게하는.. [4] 14259 기법 초 급 제 6장.. 수중찌의 형태별 침강 속도.. [7] 12312
채비법 초 급 제 5장..수중찌의 형태와 침강의 상관.. [5] 9150 채비법 초 급 제 4장.. 밑채비의 침력 [9] 9682
채비법 초 급 제 3장.. 민물과 바닷물의 부력차 [5] 7677 채비법 초 급 제 2장.. 찌 선정과 부력조절 [11] 19304
어류 초 급 물고기 이름 정리(표준어-방언) [8] 9869 채비법 초 급 제 1장.. 물때와 조류 [23] 14691
어류 초 급 물고기 피빼는 방법 [30]+1 34775 기법 초 급 칼치낚시 초보편 [7] 14218
채비법 초 급 열기배낚시 [2] 8587 장비 초 급 전유동 수중찌의 이해 [4] 18066
기법 초 급 전유동 밑걸림 해결법 [7]+1 22661 기법 초 급 (초보)여름감성돔 [8] 14558
요리 초 급 메가리 튀김^^^ [9] 12886 기타 초 급 감성돔에 대하여 알자 [펌] [13] 17425
기타 초 급 감성돔 습성 [펌] [18] 20497 포인터 초 급 [펌]참돔 포인트 [10] 15006
기법 중 급 뽈락 낚시방법(펌) [12] 21188 기법 중 급 뽈락야간 찌흘림낚시기법(펌) [8] 17572
기법 초 급 동절기 침선과 물돌이 시간은 황금물.. [6] 7882 기법 초 급 영등철이란? (펌) [6] 8992
장비 초 급 장타를 위한 구멍찌 [20] 22011 장비 고 급 [펀글]낚시줄의 소재와 특성 [7] 12219
기법 초 급 잠길찌 반유동 낚시 [8] 27210 기법 초 급 전유동 채비에 관하여 [18] 31736
기법 초 급 잠수찌와 잠길찌 [6] 18369 기법 초 급 전유동과 반유동... (기준을 제가사는.. [8] 18396
요리 초 급 작은 고기 회뜨는 법 (우럭, 놀래미 .. [38] 43527 요리 초 급 전갱이 포뜨기.... [24] 40356
채비법 초 급 2단 잠수찌 전유동 채비도 [25] 41833 기법 초 급 전유동 쉽게 배우기-이단 잠수찌 채비.. [10]+1 37125
채비법 초 급 호래기낚시 [27] 34975 채비법 초 급 게그물 게낚시 이렇게해보세요. [22]+7 52263
기법 초 급 바다낚시미끼 [28] 46473 채비법 중 급 여름철 갈치 채비도.. [4] 21060
기법 초 급 포인트 선정과 밑밥주기 10훈(기본기.. [32] 31846 기법 초 급 -조류읽기 편- [22] 26819
기법 초 급 -뒷줄견제의 3개기능편- [17] 26108 기법 초 급 -상황별 뒷줄견제 테크닉편- [8] 18435
기법 초 급 -잘못된 뒷줄견제 유형편- [17]+1 27158 기법 초 급 -구멍찌 어신보기편- [18]+1 38397
기법 초 급 좁쌀 봉돌의 활용법(펌) [14] 29826 기법 초 급 밑걸림 상태에서 안전하게 터주는 방.. [15] 27783
12
       부낚 비/즈/쇼/핑/몰       부낚이 책임하에 판매되는상품! 특별한혜택!            부낚포인트로 돌려드립니다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 | 기사제보 | 공지사항 | 광고안내 |      해조FC운영진 | 동호회운영진 | 협찬업체코너 | 관리메뉴


Copyright ⒞ Since 2002.Mar By 부낚 All Right Reserved
대한민국 바다낚시의 메카 부낚    www.ybada.co.kr / www.bunak.co.kr
사업자번호:602-08-67249     통신판매업신고:영도-00041  Mail:dscoo@naver.com
부산시 영도구 태종로 327 (2F)      TEL: 070-8165-2224    H.P: 010-3837-2518
부낚계좌 : 부산은행 046-01-033431-1 최효규
개인정보취급방침     전자적표시등록
부낚은 SSL보안서버로 회원정보를
안전하게 보호하고 있습니다.